티스토리 뷰





그것이 알고 싶다 허은정 양 납치살인사건 범인은 누구일까?


오늘 방영이 될 '그것이 알고싶다' 가 벌써 사람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습니다. 8월18일 방송예정인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는 2008년 5월30일에 발생한 사건을 담고 있습니다.


당시 대구시의 달성군에서 일어났던 사건인데 붉은 대문집에서 일어났던 허은정양의 납치 살인사건에 대해 방송을 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당시 사건의 기록에 따르면 정체를 알수 없는 한 괴한이 집으로 쳐들어와 할아버지인 허모씨를 무차별적으로 폭행을 하고 손녀인 허은정양을 납치해 사라지게 되었습니다.


이후 경찰은 대대적인 수사를 통해 범인을 잡고자 했지만 13일뒤인 근처 야산에서 허은정양의 시신을 발견하게 됩니다. 발견당시 허은정양의 두개골뼈는 뭔가 둔탁한 흉기에 심하게 가격을 당한듯이 크게 함몰이 되어있었고, 머리쪽부터 턱부분까지 전체적으로 골절이 되어 뼈가 산산조각이 되어 있었다고 합니다. 그리고 발견당시에 시신이 심하게 부패를 했었다고 합니다.


원한에 의한 살인인지 강도의 우발적 살인인지 밝혀지지 않은 가운데 도대체 초등학교 6학년밖에 안되었던 당시 피해자 허 양을 누가 이렇게 살해 했는지 의문들을 남기게 되었습니다.





당시에 경찰들은 허은정양의 주변사람들과 인근지역 주민들 등 백여명에 달하는 사람들을 집중적으로 조사를 했지만 안타깝게도 범인을 잡는 데는 실패하고 말았습니다.


당시의 과학수사기술로는 범인에 대한 지문이나 족적, 유전자가 발견이 되지않아서 범인을 잡을수 있는 유일한 단서는 당시 폭행을 당했던 할아버지의 증언 뿐이었습니다.


하지만 무슨일인지 할아버지 허씨는 당시 범인에 대해서 이상한 진술을 하고 번복을하다가 끝내 진실이 밝혀지지 않은체 80여일만에 사망을 하고 맙니다.


워낙 시민들에게 충격을 주었던 사건이라 대구의 3대 미제사건으로 불리게 된 허은정 양 납치사건은 유일하게 살아남은 생존자인 허은정 양의 여동생의 인터뷰가 방영될 예정이라고 합니다.





허은정 양의 여동생은 " 당시에는 너무 무서워서 나가지도 못했다. 이제는 제가 힘들지만 용기를 내려고 합니다." 라고 의미깊은 말을해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습니다.


제작진은 이번 방송에 대해서 " 허은정 양 납치 살인 사건을 여러 정보를 조합해 재구성을 하고 당시의 상황을 기억하고 있는 가족들과 주변인들 그리고 전문가들의 심도깊은 분석을 통해서 범인을 추적하고자 한다" 라고 밝혔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