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90년대 인기가수 갑질 난동 욕설에 충격 도대체 누구?


8월1일 MBN에서 방송된 뉴스를 보고 충격을 금할수가 없었습니다. 요새 갑질이 사회적 화두로 대두되는 가운데 90년대 유명 가수의 갑질이 뉴스로 보도되었습니다. 


1990년대 가수로서 엄청난 인기를 누렸던 남성은 현재도 여러 분야에서 활발하게 활동을 하는것으로 알려져 있는데 차량결함으로 인해 영업소 직원에게 행패를 부린것입니다.





이 남성은 차량을 운행하는 2년동안 3번의 결함이 발견되었다며 차량을 구입했던 업체에 강력하게 항의를 하였는데 판매 영업소에서는 신차 값을 환불해주려고 했으나 이 남성의 폭언과 욕설을 끊이지 않았다고 합니다.


차량의 결함이 발견되자 차량을 구입했던 강남의 수입차 판매 업체에 방문했고 이 남성은 해당 업체에있던 태블릿PC를 바닥에 내동댕이 쳐 부수고 바깥에 있던 입간판도 부수는 등 행패를 지속했다고 목격자들은 말하고 있습니다.





차량에 문제가 생기면 짜증이 나는건 당연히 이해가 갑니다. 차량의 결함은 운전자의 안전과도 연관이 되어 있기때문에 수리와 보상을 바라는건 당연한 건데요. 영업사원을 하대하고 인격을 모독하는 행위를 지속한 이 남성의 태도는 도대체 이해하기가 힘듭니다.


이 남성은 차량고장으로 인해서 고기를 못샀으니 '서울에서 제일 좋은 고기로 5근을 보내라' '2년동안 차량을 무상 렌트 한다는 각서를 쓰라' 며 안하무인 행세를 했다고 합니다. 이 때문에 판매업체측 영업사원은 죽고 싶을 정도로 스트레스를 받고 있다며 고통을 호소하고 있고 욕설과 갑질 행패는 2달여간 지속되었다고 합니다.


이 뉴스를 본 대다수의 네티즌들은 도를 넘는 갑질이라며 도대체 이 연예인이 누구인지 궁금하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