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시타오 미우 혐한 우익 이토히로부미 논란


아이돌 육성 프로그램인 프로듀스48에서 우익관련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프로듀스48은 한국과 일본의 참가자들이 경연과 투표를 거쳐 글로벌 아이돌을 만드는 프로젝트입니다.


프로듀스48이 점차 화제가 되면서 일부 커뮤니티 사이에서 일본인 참가자들의 우익관련한 논란들이 생기고 있습니다.





그 중 가장 논란이 되고 있는 사람은 바로 시타오 미우 입니다. 시타오미우가 논란이 되고 있는 이유는 우선 출생지입니다. 일본 보수가 뿌리깊게 박혀 있는 야마구치 현 출신인데 야마구치현은 우익사상이 태동했다고도 볼수 있는 지역입니다.


시타오 미우는 조선을 침략하고 식민지를 주도했던 민족의 원흉인 이토히로부미를 거론하기도 했으며 전범기업으로 알려진 우베흥상의 홍보 영상속에서도 이미지가 나가기도 했습니다.





일본인이 평가하는 이토히로부미는 한국인이 평가 하는것과는 많이 다를수밖에 없습니다. 일본인들에게는 메이지 유신 등을 통해서 일본의 근대화를 이끌어낸 조상으로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하지만 한국에서 방송을 하고 있는 프로그램에 참가를 한 이상 어쩔수 없이 한국인들의 정서를 자극할수 밖에 없다는 것이 대다수 사람들의 의견입니다.





전쟁범죄자인 이토히로부미를 극도로 증오하고 있는 한국인들 그리고 히토히로부미를 존경하고 있는 일본인들. 그 감정선에서 시타오미우의 행보에 눈이 갈수 밖에 없는게 현실입니다.


아이돌 그룹은 춤과 노래로만 인기를 끌고 있는것이 아니라 개인과 그룹의 이미지도 상당히 중요합니다. 시타오 미우의 우익 혐한 논란이 이어지면서 프로듀스48에서 과연 어떠한 결과를 모을지 시청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